주목할 인재: 파리와 코르시카에서 활동하는 셰프 르 프티 마티유(Le Petit Matieu)

르 프티 마티유(Le Petit Matieu)로 불리는 셰프 마티유 공티에(Mathieu Gontier)는 코르시카 보니파시오와 파리에서 레스토랑을 운영하며 코르시카산 식재료와 지중해 요리에 대한 관심과 영감을 나누고 있습니다. 그의 따뜻하고 풍성한 제철 요리는 다채롭고 역동적인 분위기의 레스토랑 두 곳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셰프 르 프티 마티유를 팔로우하세요.

• 마티유 공티에는 르 프티 마티유라 불리는 젊은 셰프입니다.
• 르 프티 마티유는 보니파시오와 파리에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 이 셰프는 파리에 있는 페랑디 요리학교(École Ferrandi)에서 수업을 들은 후 코르시카의 아 로그자(A Loghja) 레스토랑 겸 식료품점에서 소믈리에 기술을 배웠습니다.
• 모든 트렌디한 매거진과 가이드북에서 르 프티 마티유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특히, 호기심을 자극하는 뛰어난 메뉴와 다시 방문하고 싶은 독특한 분위기의 공간으로 주목 받고 있습니다.
• 르 프티 마티유는 각 시즌에만 레스토랑을 운영하며 자신이 원하는 요리를 선보이고 있으며, 요리학교를 바로 졸업한 젊은 셰프들과 함께 일하고 있습니다.

르 프티 마티유를 팔로우하세요:

자세한 여행 정보:

코르시카 보니파시오 위치  

더 깊이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