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변에서 즐길 수 있는 스릴 만점의 스포츠들

  • © Atout France

해변에서 즐길 수 있는 스릴 만점의 스포츠들 D81 22530 Saint-Guen fr

물 위에서, 속에서, 모래 위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스포츠 소개




보디보드(bodyboard: 엎드려서 타는 소형 서프보드), 카약, 카이트 서프(Kite surf), 비치 발리볼(beach-volley)등 다양한 해양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프랑스의 해변
대서양 연안에서부터 지중해 연안에 이르기까지 프랑스의 멋진 해변 스포츠들을 소개한다.


파도위에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윈드서핑
판(board) 위에 세워진 돛에 바람을 받으며 파도를 타는 해양 스포츠로 프랑스에서는 많은 해변에 위치한 클럽이나 스포츠 교실에서 배울 수 있다.
랑드나 바스크와 같은 지방은 매우 유명하며, 대서양, 브르타뉴, 프로방스에서도 즐길 수 있다.


보디보드(bodyboard)
엎드려서 타는 소형 서프 보드로 서핑 중에서도 박진감 넘치는 보드이다.
굳이 서서 균형을 잡을 필요가 없다는 장점이 있으며, 물론 나이가 어릴수록 쉽게 빨리 배울 수 있을 것이다. 


웨이크 보드(wakeboard)
웨이크 보드는 보드를 타고 하는 수상 스키의 일종으로 스케이트 보드와 비슷한 웨이브 보드(waveboard)가 아니니 헷갈리지 말자.


웨이브 서핑(wavesurf) 또는 카약 서핑(kayaksurf)
카약 서핑은 카약과 서핑을 합쳐서 즐긴다고 생각하면 금방 이미지가 떠오를 것이다. 말 그대로 카약으로 서핑을 하는 것이다.
호주 해변에서는 안전요원들이 많이 이용하며, 프랑스에서는 25년 전부터 공식적인 경기도 치르고 있다.

카이프 서프(kitesurf)
카이프 서프(kitesurf)는 패러글라이딩보다 작은 일종의 연을 등에 매달고 발에는 서핑보드를 장착, 바람의 힘으로 해수면 위를 질주하는 스포츠로 10-15년 전부터 프랑스에서 시작되었다. 아직까지도 프랑스 선수가 세운 기록을 아무도 깨지 못하고 있다.
랑그독 루씨옹(Languedoc-Roussillon)과 프로방스(Provence) 바다에서부터 부르타뉴(Bretagne)와 노르망디(Normandie)에서 널리 이용되고 있다.

하와이 카누
태평양의 섬들간의 교통수단으로 많이 이용 되어 왔으며, 현재에는 전통적인 교통수단과 스포츠로 인식되고 있는 하와이 카누를 프랑스 국제 대회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물 속에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스노클링(
snorkeling)
간단한 장비만으로 수면에서 수심 5m 안팎의 수중관광을 즐길 수 있는 사계절 레저 스포츠 스노클링 (snorkeling)은 별도의 잠수 기술이나 수영 실력이 필요 없이 연령, 체력에 구애 받지 않고 누구나 쉽게 배울 수 있으며 안전성이 높고 전신운동에 도움이 되는 것이 특징이다.
스노클링의 유래는 별다른 장비도 없이 양식을 얻기 위한 수단으로 생겨났던 잠수가 군사적인 목적으로 고무로 된 오리발을 만들면서 현재와 같은 오리발이 등장, 잠수가 편리해지면서 레저 스포츠로 발전한 것이다.

꼬뜨 다쥐르(Côte d'Azur)의 생 라파엘(Saint-Raphaël) 또는 코르시카(Corse)의 뽀르또 베끼오(Porto-Vecchio) 등지에서 스노클링을 즐기며 아름다운 해양세계를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모래위에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랜드 세일링

일반적으로 랜드 세일링, 샌드 야칭(요트), 랜드 야칭(요트)라 불리는 이 스포츠는 보드에 돛과 바퀴 세 개를 달아 해변을 달리는 운동이다.
노르망디(Normandie) 지방 같은 프랑스 북부에서 많이 볼 수 있다.


모래 위에서 단체로 즐길 수 있는 스포츠

모래 위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경기에 대해 알아본다.
해변가는 단순히 누워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휴식 공간 개념을 벗어나, 여러 명이 함께 즐기며 뛰어 놀 수 있는 활동적인 공간이 되고 있다.
그 동안 몰라 왔던 본인의 스포츠 실력을 모래 위에서 발견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져보자.
 
비치 발리볼(Beach Volley)
바닷가에서 하는 배구로 여러 나라마다 국제대회를 개최하는 등 해변 최고의 스포츠로 떠오르자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경기대회 때부터 정식종목으로 채택 되었다.


비치 사커(Beach Soccer) 
비치사커(beach soccer/beach football) 또는 비살(beasal)은 축구에서 변형된 구기 스포츠로서 주로 해변이나 실내외 모래구장에서 행하여진다.


비치 럭비(Beach Rugby)
아끼뗀 지방에서 많이 발전한 비치 럭비는 남성 스포츠의 상징으로 자리 잡고 있다.

샌드볼(Sandball)
핸드볼이 실내 스포츠라면 샌드볼은 바닷 바람을 맞으며 해변에서 즐기는 스포츠이다.

울티 메이트(Ultimate)
원반(디스크)을 가지고 하는 플라잉디스크(flying disc)의 일종으로 디스크 도그, 원반던지기라고도 하는 프리스비(frisbee-상표명)는 해변에서 즐길 수 있는 간단한 스포츠이다.
프리스비가 발전해 7명이 팀이 되어 럭비 스타일로 원반을 던지는 게임이 울티 메이트(Ultimate)이다.